“계란후라이에 소금 대신 꼭 뿌리세요” 뇌 신경세포의 생성을 촉진해 치매예방에 큰 도움을 줍니다

안녕하세요, 완전식품으로 불리는 달걀은 건강에 필요한 영양소를 대부분 갖추고 있습니다. 부드럽고 맛도 좋은 달걀은 각종 요리에 활용되는 것은 물론, 삶거나 후라이로 드시는 분들도 많은데요. 이런 달걀도 어떻게 먹느냐에 따라 치매 예방과 염증 억제, 항암효과 등 건강상의 이점을 극대화할 수 있습니다.

달걀 효능

달걀은 뇌 건강에 매우 도움이 되는 음식 중 하나입니다. 달걀 노른자에 풍부한 레시틴 성분이 포함되어 있는데, 이것은 뇌의 세포막을 구성하는 성분으로 뇌세포 손상을 방지하여 치매 예방 효과가 뛰어납니다. 레스팅 성분도 뇌신경세포를 활성화시키고, 뇌의 신호 전달에 필요한 성분으로 기억력 증진에도 돕습니다.

출처 : 건강오름

핀란드 이스턴 대학의 연구에 따르면, 2497명의 성인을 대상으로 한 연구 결과, 달걀을 매일 섭취한 실험군은 치매 및 알츠하이머병의 위험이 줄어들었으며, 언어와 인지능력이 향상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이렇게 치매 예방에 좋은 달걀을 먹을 때, 같이 뿌려서 먹으면 그 효능을 극대화하는 식재료가 있습니다.

달걀과 강황

출처 : 건강오름

달걀과 강황을 같이 먹으면 특히 치매 예방에 매우 효과적인데요. 강황의 풍부한 커큐민 성분은 뇌세포 활성화는 물론, 뇌 신경세포의 생성을 촉진합니다. 미국 UCLA 알츠하이머 연구센터에 따르면, 강황의 꾸준한 섭취가 알츠하이머 치매의 발병률을 유의미하게 낮춘다는 것을 입증하였습니다. 이는 커큐민 성분이 치매 유발 물질인 아밀로이드 베타 제거에 도움을 주기 때문입니다.

출처 : 건강오름

강황의 커큐민은 지용성 성분으로 달걀의 불포화지방산과 만나면 흡수율이 크게 증가합니다. 또한 달걀 후라이를 할 때 소금 대신 강황가루와 후추를 조금 뿌린다면 커큐민의 체내 흡수율을 20배까지 높일 수 있습니다. 강황은 달걀의 비린 맛을 잡아주고, 달걀은 강황의 씁쓸한 맛을 중화시켜주어 먹기에도 아주 좋습니다.

출처 : 건강오름

new PartnersCoupang.G({"id":623140,"template":"carousel","trackingCode":"AF1819750","width":"150","height":"145","tsource":""});
new PartnersCoupang.G({"id":623140,"template":"carousel","trackingCode":"AF1819750","width":"150","height":"145","tsour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