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지팥죽 먹고 병원에 갑니다” 12월22일 동지팥죽 조심해야 할 사람은?

오늘(12월 22일)은 일 년 중 밤이 가장 길다는 동지(冬至)입니다. 붉은 팥이 귀신을 물리친다는 믿음이 있어 동짓날이면 팥죽을 먹는 풍습이 있습니다.

하지만 팥죽을 피해야 하는 사람들도 있다고 하니 꼭 읽어보시길 바랍니다.

팥죽 효능

팥죽은 다이어트에 효과적입니다. 팥에 함유된 탄수화물 중 34%가 전분으로 구성돼 식후 포만감이 크고, 또 팥 100g당 식이섬유는 12.2g으로 배변 활동에 탁월합니다. 식이섬유는 지방 일부에 달라붙어 이를 체외로 배설시키고, 음식물의 장내 통과시간을 단축해 변비에 좋습니다. 팥에 함유된 칼륨은 나트륨을 배출시켜 부기를 제거해 줍니다. 팥의 사포닌 성분도 이뇨 작용을 촉진해 체내 노폐물을 배출시킵니다.   

팥은 곡류 중 가장 많은 비타민B1을 함유하고 있습니다. 비타민B1은 피로감 개선, 소화 흡수, 기억력 감퇴 예방에 좋습니다. 주로 탄수화물을 연소해 에너지를 생성하는 데 보조효소 역할을 합니다. 비타민B1은 결핍되면 피로 물질인 젖산을 만드는데 근육에 젖산이 쌓이면 작은 일에도 쉽게 피로해지고 초조해지게 됩니다. 또 항산화 활성 물질인 프로 안토시아닌이 풍부해 노화 방지에도 좋습니다.

팥죽을 먹으면 안되는 사람

이렇게 팥죽은 우리몸에 좋지만, 장과 신장이 약한 사람들은 팥죽 섭취를 자제해야 합니다. 팥 속에 사포닌 성분이 풍부한데, 과도한 섭취는 설사를 유발해 장을 자극하게 됩니다.

또, 팥은 칼륨 함량이 높은 편입니다. 실제로 농촌진흥청의 국가표준식품성분표에 따르면, 팥(적색, 말린 것) 100g당 1263㎎의 칼륨이 들어있다고 합니다. 신체에서 칼륨을 제대로 배출할 수 없는 신장 질환자는 칼륨에 유의해야 합니다. 체내 칼륨 수치가 높아지면 근육 쇠약과 부정맥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동지팥죽을 쉽게 끓이는 방법

요리연구가 백종원이 공개한 팥죽을 손쉽게 끓이는 비법은 ‘믹서기’다. 앞서 tvN ‘집밥 백선생’에서 백종원은 “죽 만들 때 시간이 없으면 믹서기에 밥이랑 물 조금을 넣어 갈면 죽을 오래 끓인 듯 푹 퍼진다”는 팁을 전했습니다.

팥죽의 간을 쉽게 맞추기 위해서 ‘계피 시럽’ ’단호박’ ‘소금’을 넣는 것도 알려진 방법입니다. MBN ‘알토란’에서 이종임 요리연구가는 단호박을 넣으면 설탕을 쓰지 않아도 맛있는 팥죽이 완성된다고 설명했습니다.

같은 프로그램에서 임성근 조리기능장은 팥죽을 끓일 때 계피시럽(물 9컵, 계피 70g, 생강 35g, 흑설탕 400g) 3컵과 팥을 넣고 끓이다, 계피시럽 2컵에 찹쌀가루(150g)를 넣어 끓이라고 전했습니다. 임 기능장은 팥죽을 다 끓여 불을 끈 뒤에 꽃소금 1큰술을 넣는 것을 추천했습니다. 이는 설탕과 달리, 소금은 팥과 궁합이 좋기 때문입니다.

이 글도 읽어보세요

“참기 힘든 식탐을 없앨 수 있습니다” 식욕을 없애주는 마법의 팥차 만드는 방법

new PartnersCoupang.G({"id":623140,"template":"carousel","trackingCode":"AF1819750","width":"150","height":"145","tsource":""});
new PartnersCoupang.G({"id":623140,"template":"carousel","trackingCode":"AF1819750","width":"150","height":"145","tsource":""});